SELFISH/video installation/2008

Visuality is an essential sense that distinguishes between the self and the others, thereby embodying the self. While Narcissus in mythology recognized his self through his own image reflected in the pond, what kind of self can today's Narcissus meet within the media and nature of contemporary society? "SELFISH" re-presents a new narcissus using a video camera, projector, monitor, and through the movement of the fish and the ripples. A festival happens in the "SELFISH" where the self image is meshed with media and nature, the image of Narcissus who resembles Echo of the Greek and Roman Mythologies, the aquarium presented as a screen, and the gold fish that simultaneously plays an actor and the viewer mingle altogether. While projecting the images like the bouncing sounds of an echo, the image of narcissus becomes distorted in these double layers, Can this narcissus become a blossom of a narcissus?

시각은 자아와 타자를 구분하고 자아를 형성하는데 중요한 감각이다. 과거 나르시스가 연못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통해 자아를 인식했듯, 우리가 살고 있는 시대의 매체와 자연을 통해 나르시스는 어떤 자아를 만날 수 있을까? 'SELFISH' 에서는 캠코더, 프로젝터, 모니터 그리고 금붕어와 물의 움직임이 새로운 나르시스를 재현한다. 매체와 자연이 반영된 자신의 모습 뿐만 아니라 그리스로마 신화의 에코를 닮은 나르시스의 이미지, 작은 극장으로서의 어항과 배우와 관객으로서의 금붕어의 향연이 작품 속에서 펼쳐진다. 메아리(Echo)처럼 이중화된 이미지 속 변형된 나르시스는 수선화가 될 수 있을까?